CNET Korea뉴스신제품

대유위니아, 와이파이 연결되는 김치냉장고 출시

10.1인치 LCD 터치 디스플레이 장착…출하가 459만원

IoT 김치냉장고 딤채 (사진=대유위니아) 

대유위니아(대표 김혁표)가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김치냉장고 딤채를 30일 출시했다.

IoT 김치냉장고 딤채는 상부 도어 전면부에 10.1인치 LCD 터치 디스플레이가 부착됐다. 이를 통해 김치냉장고 기능 조작과 식료품 주문, 온라인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등을 활용할 수 있다.

메모장 기능도 갖추고 있어 김치냉장고에 어떤 식품을 언제 보관했는지 기록할 수 있다. 원하는 시점에는 알람 설정도 할 수 있다.

이밖에 유튜브 앱을 통해 음악 감상, 동영상 시청도 할 수 있고, 다양한 생활정보도 LCD 화면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딤채 IoT모델의 출하가는 459만원이다. 4도어 타입의 스탠드형 김치냉장고로 용량은 551L다.

대유위니아 김혁표 대표는 변화하는 소비자 사용 환경에 맞춰 김치냉장고를 단순한 김치 저장고에서 주방의 허브 디바이스로 지위를 높이는 모델을 출시했다”며 “주부들의 니즈를 선제적으로 적용한 모델로 시장의 호응을 기대해 예년보다 일찍 딤채 신제품을 선보이게 됐다”고 말했다.

권혜미 기자hyeming@cnet.co.kr

친절하게 쓰겠습니다.